• 최종편집 2019-12-13(금)

한일병원, 병원 내 몰래카메라 합동점검 실시를 통한 여성 안심 환경 조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한일병원(원장 조인수)은 서울시와 도봉경찰서와 함께 지난 10월 4일(금) 오전 10시부터 7시간동안 한일병원에서 병원 내 몰래카메라(이하 ‘몰카’)설치 여부를 점검하고, 불법촬영장비 유해성과 예방 및 대처 캠페인을 펼쳤다.

  

먼저 합동점검은 도봉, 노원, 강북, 성북 여성안심보안관 10명, 병원직원 4명이 총 4개조로 나뉘어 몰카 전문탐지장비를 이용해 점검을 실시하였다.

병원 내 탈의실 및 여자화장실 등 85개소를 전수 점검하는 방식으로 설치 여부, 의심 흔적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한 결과, 몰래카메라로부터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어 병원 로비에서 여성안심보안관과 한일병원 은선심 노동조합위원장 및 임직원 약 20명이 참여하여 몰카가 엄연한 성범죄인것과 더불어 예방·대처방법을 알려주는 활동을 통해 기념품을 환자·보호자 및 병원 방문객들에게 배포하는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합동점검에 함께 참여한 물자관리부 김기정 부장은 “지속적인 불법촬영 합동 단속과 예방 활동을 통하여 병원을 찾아주시는 환자와 보호자 및 직원들이 안심하고 병원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제공 : 한일병원

태그

전체댓글 0

  • 5874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일병원, 병원 내 몰래카메라 합동점검 실시를 통한 여성 안심 환경 조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