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4-20(토)

국민 코미디 연극 ‘오백에 삼십’ 3월 맞이, 나씨나길 이벤트 진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2.2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공연 예매사이트 일간, 주간 랭킹 상위권에 늘 랭크되는 대학로의 스테디셀러, 생계형 코미디 연극 <오백에 삼십>이 오는 3월부터 나나랜드 기획전을 세 달 간 실시한다.

 

 3월엔 나씨나길 이벤트를 진행하여 대학생 커플을 대상으로 월~8, 금요일 2, 8시 회차에 인당 10,000원으로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이 밖에도 SNS에 나씨나길과 오백에삼십을 동시에 태그하면 선물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보도자료_이미지) 오백에삼십_나씨나길 이벤트 배너.jpg

 

생계형 코미디 연극 <오백에 삼십>은 보증금 500, 월세 30의 돼지 빌라를 배경으로 한 연극이다. 떡볶이 장사를 하며 하루하루 허덕이는 일상을 사는 허덕! 베트남에서 돈을 벌기 위해 한국에 왔다가 허덕을 만나 사랑에 빠진 살림꾼 흐엉! 법조인을 꿈꾸지만, 매번 낙방을 거듭하는 고시생 배변! 백치미에 공주병까지 겸비한 미쓰조! 이 밖에도 극의 감칠맛을 더하는 주인 아주마와 형사! 연극 <오백에 삼십>은 돼지 빌라에 사는 등장인물들의 삶을 통해 현실적인 이야기를 그려 관객들의 공감과 웃음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110분간 관객의 웃음을 끊이지 않게 하는 코미디 연극 <오백에 삼십>은 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매일 관객을 만난다.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오후 5, 8, 금요일엔 2, 5, 8, 주말 및 공휴일엔 12, 오후 230, 5, 730분 공연이 진행된다. 또한 연극 <오백에 삼십>은 소극장 공연의 장점을 극대화한 작품으로, 관객과 배우 사이의 간격을 최대한을 줄여 소통 연극으로 정평이 나 있다. 매일 만나볼 수 있는 공연과 소통하는 인물들은 관객들에게 옆집 형, 누나처럼 관객 가까이에 다가가 시원하고 신선한 행복 바이러스를 선사할 것이다.

 

 높은 실관람객 평점을 기록하며 보고 또 봐도 또 보고 싶은 공연으로 손꼽히는 연극 <오백에 삼십>은 해당 이벤트 외에도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 및 준비하고 있다. 코미디 연극 <오백에 삼십>의 상세 공연 정보는 인터파크 티켓, 공연문의는 대학로발전소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5011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민 코미디 연극 ‘오백에 삼십’ 3월 맞이, 나씨나길 이벤트 진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