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10(토)

[세로보는뉴스] 앞으로 네이버, 쿠팡, 카카오톡에서도 가능 to the 이한나 아나운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9.2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안녕하세요. 세로보는 뉴스 아나운서 이한나입니다. 오늘 전해드릴 뉴스는 사회소식입니다.


면세점 직영 인터넷 사이트로 한정됐던 면세품의 온라인 판매가 앞으로는 네이버, 쿠팡, 카카오톡 등 모든 온라인 쇼핑 플랫폼으로 확대됩니다. 


관세청은 오늘 면세산업 활성화 대책을 발표하고 중소업체들의 경우 인터넷 면세점을 공동 구축할 수 있도록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관세청은 또 그간 출국장에서만 가능했던 면세품 수령을 입국장으로 점차 확대해 해외 체류 기간 동안 물품을 휴대해야 하는 불편을 줄이기로 했습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세로보는뉴스] 앞으로 네이버, 쿠팡, 카카오톡에서도 가능 to the 이한나 아나운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