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4(토)

성북구 ‘착한 마스크 나눔 자원봉사 캠페인’ 진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0년 3월 20일 성북구 성신여대입구역에서 이승로 성북구청장(사진 오른쪽)이 착한마스크 캠페인에 참여한 시민들에게 취지를 설명하고 있다.

 

 

서울 성북구(구청장 이승로)는 이달 말일까지 주요 지하철역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착한 마스크 나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고 한다.

 

지난 18일부터 북한산보국문역을 시작으로 열린 ‘착한 마스크’ 캠페인은 의료기관과 건강 취약계층, 다중고객 응대 종사자 등 감염 취약군이 부족한 보건용 마스크를 우선 사용할 수 있도록 양보하는 운동이다.

 

캠페인 참여자들은 마스크가 꼭 필요한 의료진이나 취약계층 등에 보건용 마스크를 기부하거나 공적 마스크를 더 필요한 분들을 위해 양보하겠다는 의사를 표현하고 면마스크와 휴대용 손소독제를 가져가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캠페인을 진행하는 구 관계자는 “캠페인을 통한 기부된 보건용 마스크는 캠페인 종료 후 취약계층 등 마스크 구매에 소외된 계층에 나누어진다”고 밝혔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이번 캠페인이 마스크 부족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에게 작은 희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모두가 힘든 시기에 서로 배려하고 하나 된 마음으로 함께한다면 코로나19 사태는 예상보다 더 빨리 종식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캠페인 향후 일정은 25일(수) 7시30분 길음역, 11시 북한산보국문역, 27일(금) 7시30분 월곡역, 30일(월) 7시 30분 돌곶이역에서 펼쳐질 예정이라고 한다.

 

 

자료제공 : 성북구청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성북구 ‘착한 마스크 나눔 자원봉사 캠페인’ 진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